Business 첨단 K-물류를 글로벌로 전파하다! CJ대한통운 ‘태국 스마트 허브 방나(Smart Hub Bangna)’ 오픈
2019. 10. 23

The Global SCM Innovator 첨단 K-물류를 글로벌로 전파하다! CJ대한통운 태국스마트 허브 방나(Smart Hub Bangna) 오픈

'The Global SCM Innovator' CJ대한통운이 첨단 물류 기술을 앞세워 글로벌 시장에서 K-물류를 알려 나가고 있습니다. 최근 이커머스 시장의 성장 속도가 가파른 태국에 일일 처리 물량 40만개에 달하는 첨단 물류센터를 건설하는 등 한국형 택배 플랫폼의 현지화를 통해 사업을 빠르게 확장해나가고 있습니다.


태국 최대 유통단지 '방나'에 선보인 첨단 자동화 물류센터

CJ대한통운은 지난 8월 중순부터 태국의 수도 방콕에 7만1900㎡(2만2000평) 규모의 중앙물류센터 ‘태국 스마트 허브 방나(Thailand Smart Hub Bangna)’를 시범 가동하고 있습니다. 최첨단 자동분류장치 휠소터(Wheel Sorter)가 적용된 태국 스마트 허브 방나는 하루 최대 40만개의 택배 상품을 정확하게 분류할 수 있는데요. 이는 태국 전체 택배 시장의 일일 물동량 300만개의 13%에 달하는 수치로, 현재 태국 내 물류센터로는 가장 큰 규모입니다. 

태국 스마트 허브 방나(Thailand Smart Hub Bangna) 전경

현재 태국의 택배 시장은 모바일 기기 보급 및 전자상거래 시장의 급격한 확장으로 이커머스 물량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태국 내 전자상거래는 2017년 기준 230억 달러(약 27조 2천억원)에 달했으며, 2020년에는 전체 소매시장 매출의 50%가 온라인에서 발생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는데요. 특히 태국 정부는 ‘태국 4.0’ 정책과 연계해 첨단기술 산업 육성과 전자결제 시스템 도입 지원을 통해 태국을 아시아 경제 허브로 키우겠다는 계획을 갖고 있어 택배를 비롯한 소비재 물류시장도 확대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태국 스마트 허브 방나(Thailand Smart Hub Bangna) 설비시설

이에 발맞춰, CJ대한통운은 태국 시장에서의 공격적인 택배 인프라 설비 투자와 네트워크 확장, 한국 택배시장에서 검증된 자동화 서비스를 기반으로 빠른 시간 안에 주요 물류기업으로 도약한다는 목표를 세우고 있습니다.



| 동남아 전 지역에 걸쳐 촘촘한 K-물류 네트워크 구축

CJ대한통운은 1998년 태국에 첫 진출한 이후 현지기업과 다국적 기업을 대상으로 한 계약물류(CL), 수출입을 위한 포워딩, 수송사업 등 원스톱 종합물류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데요. 올해 상반기 한국-태국 수출물동량은 7만4000TEU로 동남아시아 수출 물동량의 10% 이상을 차지하고 있으며, 향후 지속적인 물동량 증가와 함께 물류사업 확대도 기대됩니다.



한편, CJ대한통운은 태국 이외에도 말레이시아, 베트남 등 신남방 요충지를 대상으로 K-물류 확산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2016년 9월엔 말레이시아 물류 기업인 CJ센추리로지스틱스를, 12월에는 필리핀 TDG그룹과 합작법인 CJ트랜스내셔널 필리핀을 설립했고, 2017년 10월에는 베트남 최대 종합물류기업인 제마뎁의 물류 및 해운 부문을 인수함으로써 동남아시아 전 지역에 걸친 촘촘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죠.

태국 스마트 허브 방나(Thailand Smart Hub Bangna) 대한통운 차량 모습

현재 전세계 40개국 153개 도시 275개 거점을 운영하고 있는 CJ대한통운은 ‘TES(Technology, Engineering, System & Solution) 역량’에 기반을 둔 첨단 융·복합 기술과 엔지니어링·정보기술(IT)·컨설팅을 통해 물류 첨단화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CJ대한통운의 글로벌 성장을 기대해 주시기 바랍니다.


태국 스마트 허브 방나(Thailand Smart Hub Bangna) 대한통운 물류 첨단화

▶ 태국 스마트 허브 방나 (Smart Hub Bangna) 더 알아보기 https://www.cjlogistics.com/ko/newsroom/news/NR_00000549



 

인쇄 최적화를 위한 설정

* Internet Explorer는 [인쇄 미리보기]에서 아래와 같이 설정하셔야 합니다.

1. 필수 항목
- [설정]에서 배경 및 이미지도 인쇄할 수 있도록 체크

2. 선택 항목
- 여백 없음 또는 0으로 설정
- 화면 배율 65% 설정 (추천)

SNS 공유 및 프린트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