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아빠 회사에 와봤어요 < 뉴스 | 뉴스룸 | CJ대한통운

뉴스

CJ대한통운의 새로운 소식을 만나보세요.

CJ대한통운, 아빠 회사에 와봤어요 2013-08-02
임직원 자녀 초청 프로그램인 '드림 하이(Dream High)'

CJ대한통운이 여름방학을 맞아 임직원 자녀들이 부모 회사를 방문하는 기회를 마련했다.

CJ대한통운(대표 이채욱)은 임직원 자녀 초청 프로그램인 '드림 하이(Dream High)'를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드림 하이'는 임직원 자녀들을 회사 사업장에 초대해 회사와 현장, 물류업 등에 대해 소개함으로써 부모와 자녀 간 이해를 높이고 자부심을 고취시키고자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올해에는 3회에 걸쳐 각 회당 20여 명, 총 60여 명의 임직원 자녀를 초청, 현장 견학과 업무 소개의 시간을 가진다. 부모 동반 행사로 각 회당 임직원 20명, 자녀 20명씩으로 진행된다. 이에 따라 1차로 1일 임직원 및 가족과 자녀 40명이 인천항 컨테이너 부두, 벌크 부두, 곡물 사일로 등 회사 인천항 시설과 군포복합물류단지 내 홈쇼핑 물류센터 등을 견학했다.

임직원 자녀들은 특히 인천항의 40미터 높이 대형 컨테이너 크레인, 첨단화된 대단위 물류센터 등을 돌아보며 즐거움을 나타냈으며, 자연스럽게 부모와 자녀 간 대화의 시간을 가지는 기회가 됐다.

회사 관계자는 "신청이 쇄도해 순식간에 모집 인원이 마감됐으며, 일부 임직원은 가족이 모두 참여하기도 했다"면서 "임직원들의 호응과 요청을 고려해 행사를 지역으로 확대하는 안도 검토중"이라고 밝혔다.

CJ대한통운 더보기

인쇄 최적화를 위한 설정

* Internet Explorer는 [인쇄 미리보기]에서 아래와 같이 설정하셔야 합니다.

1. 필수 항목
- [설정]에서 배경 및 이미지도 인쇄할 수 있도록 체크

2. 선택 항목
- 여백 없음 또는 0으로 설정
- 화면 배율 65% 설정 (추천)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