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국립농업과학원 이전 수행 < 뉴스 | 뉴스룸 | CJ대한통운

뉴스

CJ대한통운의 새로운 소식을 만나보세요.

CJ대한통운, 국립농업과학원 이전 수행 2014-07-27
CJ대한통운, 국립농업과학원 이전

■수원에서 전주로 이전, 5톤 트럭 1900대분량 이전 수행
■정밀기기, 식물, 곤충, 어류 등 특수화물 많아…안전 최우선으로 이전에 총력


CJ대한통운이 수원에서 전주로 이전하는 국립농업과학원 이전을 수행한다. 이전 품목 종류와 난이도 면에서 과거의 공공기관 이전 중 최대 규모다. CJ대한통운은 국립농업과학원의 이전을 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국립농업과학원은 농촌어메니티자원, 기능성 식•의약품 소재, 신재생에너지, 기후변화 대응 작물, 농산물 안전관리, 한식 세계화, 유전자원 연구 등을 맡고 있는 농촌진흥청 산하 종합 농생명과학 연구기관이다.

국립농업과학원은 지난 25일 이전을 개시해 오는 8월 31일까지 전주에 위치한 전북혁신도시 농업생명연구단지로 이전한다. 이전 물품은 5톤트럭으로 1900대분으로, 연구기관이기 때문에 정밀분석 기기와 실험장비, 농작물, 곤충, 어류 등 다양한 종류의 물품들이 이전 목록에 다수 포함되어 있다.

유리로 된 실험기기나 고가의 정밀분석 기기는 충격에 주의해야 하며, 실험용으로 사용하는 식물, 실험용 쥐 같은 동물이나 꿀벌, 누에 등 곤충은 일정 온도를 유지해줘야 폐사를 막을 수 있다. 미꾸라지 등 어류 역시 일정 수온을 유지해줘야 한다.

CJ대한통운은 이전 대상 물품들의 특성에 맞춰 무진동차량, 항온항습차량, 온도조절기능을 갖춘 차량 등을 각각 투입하고, 철저한 계획을 수립하는 한편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여 이전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회사 관계자는 "다수의 생물표본과 실험동물을 비롯해 실험장비, 정밀분석기기 등 취급에 주의를 요하는 물품들이 많아 사전에 꼼꼼히 계획을 수립해 진행하고 있으며, 이전 물품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여 성공적인 이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CJ대한통운은 최근 기재부와 국토부를 비롯한 다수의 정부 부처와 공공기관, 인천대학교, 단국대학교, 서울대 공과대학 등 대학, 국립중앙박물관 등의 대규모 이전을 성공적으로 수행해왔다. 이외에도 해외 에어쇼에 참가한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 항공기와 6천톤급 화물선 육상운송을 비롯, 국립중앙박물관 유물, 보신각종 등 여러 특수 대형 화물 운송 프로젝트를 맡기도 했다.

관련소식 더보기

인쇄 최적화를 위한 설정

* Internet Explorer는 [인쇄 미리보기]에서 아래와 같이 설정하셔야 합니다.

1. 필수 항목
- [설정]에서 배경 및 이미지도 인쇄할 수 있도록 체크

2. 선택 항목
- 여백 없음 또는 0으로 설정
- 화면 배율 65% 설정 (추천)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