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SH공사·노인인력개발원과 MOU < 뉴스 | 뉴스룸 | CJ대한통운

뉴스

CJ대한통운의 새로운 소식을 만나보세요.

CJ대한통운, SH공사·노인인력개발원과 MOU 2015-06-15
서울특별시 SH공사, 한국노인인력개발원과 'SH라이프센터 구축사업 추진 업무협약(MOU)' 체결

CJ대한통운이 SH공사, 노인인력개발원과 함께 시니어 일자리 창출에 나섰다.

CJ대한통운은 서울특별시 SH공사, 한국노인인력개발원과 'SH라이프센터 구축사업 추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SH라이프센터'는 CJ대한통운, SH공사, 한국노인인력개발원 간 정부 3.0 협력사업으로 추진되며 입주민 주거 복지 향상과 시니어 일자리 창출을 동시에 충족하는 사업모델이다.

이 센터는 SH공사의 임대, 분양 아파트 단지에서 실버택배, 생활 공구 임대, 주택 수리 및 보수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사업에서 CJ대한통운은 실버택배 배송장비 지원과 택배 물량 공급, 참여자 직무교육과 운영 컨설팅 등을 제공한다.

또한 SH공사는 임대주택 단지 내 유휴시설에 택배거점 마련, 아파트 입주민 대상 홍보, 각종 행정적 지원을, 한국 노인인력개발원은 시니어 인력 공급 및 시니어 일자리 창출 관련 수행기관들과의 연계 등을 맡는다.

SH라이프센터는 올해 SH공사의 양천, 구로구 지역 임대분양 아파트 단지에 설치되며, 내년부터는 서울 전역으로 시행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협약주체들은 또한 실버택배 외 시니어 일자리 창출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이번 SH라이프센터 구축 사업은 민간기업, 지방 공기업, 정부기관이 힘을 합쳐 공공임대, 분양 주택 주민에 대한 편의와 복지 증진, 일자리 창출로 지역 사회에 기여하며, 협약에 참여하는 각 주체가 모두 이익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특히 고령자 친화기업의 형태로 사업을 수행하여 실버택배를 통해 얻은 이윤으로 자체적인 지속 운영이 가능한 선순환적 모델이라는 점이 특징이다.

한편 CJ대한통운은 서울 은평구, 성북구와 부산 동구 등 자치단체를 비롯해 국내 최대 노인단체인 대한노인회와 시니어 일자리 창출 관련 업무협약을 맺는 등 기업, 지자체, 국가기관과의 협력을 통한 공유가치창출(CSV)형 시니어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고 있으며, 2016년까지 시니어 일자리 1천개 창출을 목표로 실버택배와 관련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관련소식 더보기

인쇄 최적화를 위한 설정

* Internet Explorer는 [인쇄 미리보기]에서 아래와 같이 설정하셔야 합니다.

1. 필수 항목
- [설정]에서 배경 및 이미지도 인쇄할 수 있도록 체크

2. 선택 항목
- 여백 없음 또는 0으로 설정
- 화면 배율 65% 설정 (추천)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