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CJ대한통운의 새로운 소식을 만나보세요.

CJ대한통운, TES로 ‘물류 4.0’ 시대 연다 2017-04-19
- 2017 국제물류산업전(KOREA MAT 2017) 참가
- 첨단 융∙복합 기술, 엔지니어링, 시스템 & 솔루션 선보여
- TES에 기반한 물류 컨설팅 상담도 진행

2017 국제물류산업전(KOREA MAT 2017)
▲ CJ대한통운은 ‘2017 국제물류산업전(KOREA MAT 2017)’에 참가한다

CJ대한통운이 물류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을 선도할 첨단 융∙복합 기술을 선보인다.

CJ대한통운(대표이사 사장 박근태)은 ‘2017 국제물류산업전(KOREA MAT 2017)’에 참가한다고 19일 밝혔다.

한국통합물류협회와 경연전람이 주최하고 국토교통부가 후원하는 ‘2017 국제물류산업전’은 18일부터 21일까지 4일간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 9홀에서 진행된다. CJ대한통운을 비롯한 약 145개 기업이 총 460여 개 전시관을 열어 첨단 물류산업을 홍보한다.

CJ대한통운은 첨단 융∙복합 기술과 컨설팅, 엔지니어링, 시스템 & 솔루션을 통해 4차 산업혁명에 발 빠르게 대응하고, 특히 3D산업으로 인식되던 물류산업을 첨단 산업으로 변모시키기 위해 지속적인 연구 개발에 노력해왔다.

이번 행사에서 CJ대한통운은 국내 물류기업 중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기업부설연구소인 종합물류연구원에서 지속적으로 개발해 온 운송로봇과 드론을 활용한 무인 배송 및 자동 낙하산 시스템을 비롯해, IoT에 기반한 지능형 고속 복합 인식시스템, 특송 전용 패키징 솔루션인 스마트 큐브 등을 전시한다.

특히 관람객의 이해와 관심을 높이기 위해 최대 500kg 상품을 1m/s의 속도로 이동할 수 있는 인간 협업 기반의 운송로봇시스템과 광학기술을 활용해 동시에 화물의 체적, 중량, 바코드 등 다양한 화물정보를 빠른 속도로 동시에 인식할 수 있는 지능형 고속 복합 인식시스템을 시연한다.

이밖에도 스마트 디바이스를 통해 작업정보를 시각적으로 제공하는 이동형 피킹 시스템 W-Navigator, 물류센터 및 저온차량 적재함의 온습도 상태 정보를 실시간으로 관리할 수 있는 콜드체인 솔루션인 쿨가디언도 전시된다.

행사기간 중 한국통합물류협회에서 주관하는 세미나에서 ‘4차 산업혁명과 물류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주제로 CJ대한통운 정태영 종합물류연구원장의 발표가 있으며, 4차 산업혁명과 Logistics 4.0의 과정 및 구현에 대해 설명하고 물류산업의 Digitalization 유형과 파급효과를 분석할 예정이다.

또한 전시부스 운영 외에도 물류 컨설팅을 전문영역으로 하는 컨설턴트 인력을 상주시켜 컨설팅 희망 기업을 대상으로 CJ대한통운의 TES(Technology, Engineering, System & Solution)에 기반한 물류 상담을 진행할 수 있도록 했다.

관련소식 더보기

인쇄 최적화를 위한 설정

* Internet Explorer는 [인쇄 미리보기]에서 아래와 같이 설정하셔야 합니다.

1. 필수 항목
- [설정]에서 배경 및 이미지도 인쇄할 수 있도록 체크

2. 선택 항목
- 여백 없음 또는 0으로 설정
- 화면 배율 65% 설정 (추천)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