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CJ대한통운의 새로운 소식을 만나보세요.

CJ대한통운, 초월초와 함께 ‘신문으로 보는 세상’ 교육 진행 2018-11-02
- 경기도 광주 초월초 학생들과 NIE 교육 프로그램 진행… 신문을 통해 세상 보는 법 알려줘
- 신문의 기능과 역할에 대해 알아보고 신문속 주인공 되어보는 등 다양한 NIE 교육 실시
- ‘CJ대한통운-초월초등학교 MOU’ 통해 지역사회 위한 다양한 교육 지원 프로그램 펼쳐



CJ대한통운이 초월초 학생들에게 신문을 통해 세상을 바라보는 법을알려주는 NIE 교육을 진행했다.

CJ대한통운(대표이사사장 박근태)은 지난 1일 경기도 광주시 초월초등학교에서 학생들을 위해 ‘초월초와 함께하는 신문으로 보는 세상’ NIE(신문활용교육)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NIE(Newspaper In Education) 교육 프로그램은 신문을 교재 또는 보조교재로 활용해 학생들의 사고력과 창의력을 키워주는 교육 방법으로 교육효과를 높이고 학생들이 올바른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CJ대한통운은지난 9월부터 전문 지도강사를 초빙해 총 4회에 걸쳐 초월초등학교 6학년을 대상으로 NIE 교육을 실시해왔다. 신문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개괄적인 신문의 기능과 역할, 제작 과정에 대해 배웠다. 또한 신문기사를 읽고 자신의 생각과 느낌을 적어보고, 신문속 주제를 바탕으로 서로의 의견을 토론해보는 등 다양한 테마의 NIE 교육을 진행했다.

이날 NIE 교육시간에는 ‘신문속 주인공 되기’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먼저 수십 개의 기사 중 마음에 드는 보도기사를 고르는 것부터 시작했다. 이후 강사의 설명에 따라 선택한 기사의 주인공이 되어 서로에게 인터뷰를 진행하고 ‘신문일기’를 쓰며 기사를 재구성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경기도 광주시 초월초등학교 한 교사는 “평소에 진행하던 수업과 달리 신문을 활용한 색다른 교육을 진행 할 수 있어서 뜻 깊었다”라며 “앞으로도 학생들이 생각의 폭을 넓히고 신문과 친해질 수 있도록 지도하겠다”고 말했다.

CJ대한통운관계자는 “신문속 다양한 정보가 우리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 알아보고 신문기사에 대한 흥미를 북돋아 학생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높이기 위해 이번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지역사회와 손잡고 학생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지원하기 위해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초월초와함께하는 신문으로 보는 세상’ 교육 프로그램은 지난 6월에 체결한 CJ대한통운-초월초등학교업무협약(MOU)의 일환이다.

현재까지 초월초와 함께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하고 행복한 등하굣길 만들기 교통안전 캠페인’, 천연 모기퇴치제와 모기에 물리면 바르는 물품을 만들며 환경의 중요성에 대해서 배워보는 ‘건강한 여름방학 보내기’ 프로그램 등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지난 10월에는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된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결승전에 초월초등학교 학생들을 초청해 모터스포츠 문화를 몸소 체험해보는 ‘'초월초등학교와 함께하는 꿈 키움 프로젝트' 행사를 가졌다.

관련소식 더보기

인쇄 최적화를 위한 설정

* Internet Explorer는 [인쇄 미리보기]에서 아래와 같이 설정하셔야 합니다.

1. 필수 항목
- [설정]에서 배경 및 이미지도 인쇄할 수 있도록 체크

2. 선택 항목
- 여백 없음 또는 0으로 설정
- 화면 배율 65% 설정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