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미 DSC 통합 ‘CJ Logistics America’ 출범 < 뉴스 | 뉴스룸 | CJ대한통운

뉴스

CJ대한통운의 새로운 소식을 만나보세요.

CJ대한통운, 미 DSC 통합 ‘CJ Logistics America’ 출범 2020-02-04
- ’18년 인수 DSC와 CJ대한통운 미국법인 합병 … 통합법인 출범 통해 북미시장 본격 공략
- 북미 70여개 사업장 임직원 4,200명 통합 … 한국기업 중심 영업 탈피 다국적기업 확대
- 국가간 복합운송, 포워딩 등 글로벌 물류서비스 제공 … M&A 시너지 효과 극대화 기대

CJ Logistics America 직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CJ대한통운이 2018년 인수한 미국 현지 물류기업 DSC와 합병해 통합법인 ‘CJ Logistics America’를 출범했다. 한국기업이 미국 현지 기업을 인수한 경우는 많았지만 법인 통합까지 한 경우는 매우 이례적으로 “아시아는 물론 글로벌 물류사업의 진화를 주도해 나가야 한다”는 CJ그룹 이재현 회장의 강한 의지가 반영됐다는 분석이 나온다.

CJ대한통운은 지난 3일(현지시간) CJ대한통운의 미국법인 ‘CJ Logistics USA’과 2018년 M&A를 통해 인수한 미국 물류 기업 ‘DSC Logistics’를 합병, 통합법인 ‘CJ Logistics America’를 출범시켰다고 4일 밝혔다. 기존에 영업 중이던 ‘CJ Logistics Canada’ 등 일부 법인은 ‘CJ Logistics America’의 자회사로 편입된다. 본사 소재지는 일리노이주 시카고 인근의 데스 플레인스다.

통합법인 CJ Logistics America는 기존에 양 법인이 보유하고 있던 인력과 물류 인프라, 플랫폼을 통합운영하면서 북미 전역에 걸친 광범위한 물류 네트워크를 구축하게 됐다. 미국과 캐나다 전역에 걸친 280만㎡ 규모의 물류창고와 함께 운송, 포워딩 사업을 위한 70여개의 사업장이 통합 운영된다. 물류창고 280만㎡는 축구장 400여개에 해당하는 크기다. 통합법인 전체 임직원은 4,200여명으로 늘었다.

CJ대한통운은 통합법인 출범을 통해 해외에 진출한 한국기업을 중심으로하던 영업방식을 탈피하고 다국적기업을 대상으로 한 글로벌 영업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1960년 설립된 이후 세계경제 중심지인 북미시장에서 잔뼈가 굵은 DSC의 영업망과 인적네트워크에 CJ대한통운이 갖춘 첨단물류 역량을 결합해 본격적인 M&A 시너지를 내겠다는 전략이다. 물류사업 영역도 기존의 식품·소비재 중심에서 콜드체인과 전기전자 등 고부가가치 산업군으로 확장할 수 있어 안정적인 성장기반과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할 것으로 예측된다.

CJ대한통운은 통합법인 출범을 계기로 글로벌 물류 서비스도 업그레이드하겠다는방침이다. 미국을 중심으로 제공됐던 기존 서비스는 북미 전역으로 확장된다. 한국-북미 운송은 물론 인접국가와 오가는 복합운송 서비스 등 고객사의 다양한 요구를 수용한 맞춤형 종합물류 서비스 제공도 가능해 진다. 향후 멕시코를 포함한 남미지역은 물론 CJ대한통운이 보유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전세계로 물류망을 확장할 전망이다. CJ대한통운은 현재 40개국, 154개도시를 거점으로 한 글로벌 물류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다.

DSC 출신의 CJ Logistics America 관계자는 “CJ라는 하나의 브랜드 아래 하나의 회사가 되는 것은 고객 경험, 글로벌 솔루션, 혁신 성장을 강조하는 DSC의 비전과 일치했다”며 “통합법인 출범을 통해 글로벌 최고 수준의 물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CJ대한통운이 보유한 최첨단 물류기술인 TES(Technology, Engineering, Systems & Solutions) 기술이전도 기대가 높은 부분”이라며 “현재 미국내 사업장에서 TES 기술 상용화를 위한 여러 파일럿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CJ Logistics America 최고경영자(CEO) 에드 바워삭스(Ed Bowersox) 는 "고객은 우리가 하는 모든 일의 중심에 있으며, 고객에게 제공하는 가치를 높일 수 있는 기회"라며 “더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양사 모두 힘을 합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CJ대한통운은 2013년부터 적극적인 M&A와 합작을 진행하며 중국·동남아시아·인도·중동·중앙아시아 등 범아시아 지역을 망라하는 글로벌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다. 또한 2018년에는 미국 현지 물류 기업인 DSC를 인수하며, 글로벌 물류기업과 경쟁할 수 있는 역량을 구축해 왔다.

관련소식 더보기

인쇄 최적화를 위한 설정

* Internet Explorer는 [인쇄 미리보기]에서 아래와 같이 설정하셔야 합니다.

1. 필수 항목
- [설정]에서 배경 및 이미지도 인쇄할 수 있도록 체크

2. 선택 항목
- 여백 없음 또는 0으로 설정
- 화면 배율 65% 설정 (추천)

SNS 공유 및 프린트 영역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