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오프라인 넘나드는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전개
2020-11-26

-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사랑의열매와 교통안전문화 확산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실시
- ‘인스타그램인증샷 이벤트’, ‘해피빈 굿액션 캠페인’ 등 다양한 온라인 이벤트로 참여 유도
- ‘안전지킴이인증 스티커’, ‘교통안전 옐로카드’ 등 교통안전 인식개선 위한 안전용품 배포
- 전국민 참여할수 있는 온·오프라인 이벤트와 캠페인 통해 교통안전 공감대 형성할 것

어린이교통안전 캠페인 웹포스터

CJ대한통운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사랑의열매와 손잡고 미래 꿈나무인 어린이를 위한 교통안전문화 확산에 앞장선다.

CJ대한통운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와 함께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및 안전문화 확립을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어린이교통안전 캠페인’은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및 안전문화 확립을 위해 어린이, 운전자 등 전국민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특히 이번 캠페인은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진행돼 누구든지 쉽게 참여할 수 있다. 먼저 SNS와 기부포털을 활용해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에 대해 알아보고 참여할 수 있도록 ‘인스타그램 인증샷 이벤트’와 ‘해피빈 굿액션 캠페인’ 등을 진행한다. CJ대한통운은 ‘인스타그램 인증샷 이벤트’ 참여자 중 추첨을 통해 30명에게 ‘CJ대한통운 90주년 한정 굿즈’를 전달할 예정이다. ‘해피빈 굿액션 캠페인’에 댓글을 남긴 참여자 900명에게는 해피콩 10개씩을 증정한다.

CJ대한통운 임직원과 파트너사에게도 참여를 독려한다. 우선 사내 홈페이지에 ‘어린이 보호를 위한 안전 운전자 수칙’이 적힌 포스터를 게시해, 캠페인 참여를 독려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어린이 보호구역 제한속도 30km를 강조하는 ‘안전지킴이 인증 스티커’를 택배차량의 앞뒤에 부착해 운전자의 안전 인식을 개선한다.

이와 함께 안전한 등하굣길을 만들기 위해 ‘교통안전 옐로카드’를 초등학교에 기부할 예정이다. 옐로카드는 빛을 반사해 보행자들을 쉽게 발견할 수 있도록 제작한 교통안전용품으로, 야간이나 우천시 교통사고 예방에 효과가 크다. 캠페인 참여자들은 학생들에게 옐로카드를 달아주며, 교통안전의 중요성을 교육하게 된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모두가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캠페인 진행을 통해 교통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안전문화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어린이가 안전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CJ대한통운은 교통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8월에는 경기도 광주에 위치한 곤지암 메가허브 터미널을 정기적으로 오가는 화물차 100여대의 옆면과 뒷면에 야간 추돌사고 예방을 위한 형광 반사띠를 부착했다. 부착된 형광 반사띠는 운전자의 시인성을 높여 야간 추돌사고를 보다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형광 안전덮개, 투명 안전우산, 교통안전 보드게임을 초등학생에게 배포하는 행사를 가졌으며,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에 초청하는 꿈키움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등 미래의 꿈나무인 어린이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

인쇄 최적화를 위한 설정

* Internet Explorer는 [인쇄 미리보기]에서 아래와 같이 설정하셔야 합니다.

1. 필수 항목
- [설정]에서 배경 및 이미지도 인쇄할 수 있도록 체크

2. 선택 항목
- 여백 없음 또는 0으로 설정
- 화면 배율 65% 설정 (추천)

SNS 공유 및 프린트 영역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
24시간 챗봇상담으로 간편하게 문의하세요